통영의 문화와 역사, 걸어서 만나다

- 토영 이야~길 스토리텔링 투어 프로그램 진행, 10.23.~11.28. 매주 토‧일 10:00, 14:00

김지혜 기자 승인 2021.10.12 14:41 의견 0

통영시에서는 오는 10월 23일부터 11월 28일까지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하는 ‘토영 이야~길 스토리텔링 투어’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토영 이야~길 : 토영은 통영 토박이의 경상도식 사투리 발음. 이야는 언니나 형님을 부르는 말로, 뜻이 맞고 말이 통하는 사람끼리 정답게 걷는 길을 의미한다.

토영 이야~길 스토리텔링 투어는 문화관광해설사와 통영 구석 구석을 관광하고 지역민들만 알 수 있는 설화‧지역 유래 등 향토이야기를 듣고 감상하며 걷는 도보관광활성화를 위해 마련되었다.

이번 토영 이야~길 스토리텔링 투어 프로그램은 행사 기간 중 토‧일 10시, 14시에 진행될 예정이며, 코로나 19로 인해 참여 인원을 최소화하고(5인 이상 10인 미만), 마스크 착용 및 거리두기, 사전 발열 체크 등 코로나 19 방역 지침을 철저하게 준수하여 진행한다.

토영 이야~길은 예술의 향기길(2개 코스), 미륵도길(2개 코스)로 이루어져 있으며 이번 스토리텔링 투어는 예술의 향기 1길에서 이루어지는 것으로 삼도수군통제영을 출발하여 청년회관 건물, 간창골 우물, 서문고개, 서피랑, 백석시비, 소설가 박경리 생가, 영부인 공덕귀여사 생가, 초정·청마거리, 문화동 벅수 등을 돌아보는 코스로 진행(1시간30분~2시간)된다.

통영시는 이번 토영 이야~길 스토리텔링 투어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가족단위 관광객들 및 도보 탐방객 참여로 통영의 문화예술과 역사를 걸어서 살펴 볼 수 있어 걷는 관광 활성화에 기여할거라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중·고등학생의 경우 통영 문화·예술인들의 스토리와 에피소드를 들려주는 프로그램 진행을 통해 교육적인 효과와 더불어 색다른 통영 체험의 기회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저작권자 ⓒ 살통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